정치

보다 정의롭고 모두가 행복한 미래사회를 위해 달리는 경실련의 최근 이야기를 한자리에 모았습니다.
[반부패] 두 아들 비리의혹 사건처리에 대한 대통령의 결단 촉구 거리 캠페인

  경실련은 대통령의 두 아들과 관련한 비리 의혹 사건이 정상적인 법 절차 에 따라 처리되도록 하기 위해서 주변관리를 철저히 하지 못한 점에 국민들에게 사과하고, 두 아들에 대해서는 검찰에 자진 출두시켜 검찰의 수사를 받도록 협조해야 합니다. 특히 홍걸씨에 대해서는 당장 귀국시켜 조사에 응하도록 해야합니다. 경실련의 이러한 내용을 시민들과 함께 주장하기 위해 경실련은 2002년 4 월 26일 12시 정오에 신문로 경향신문사 앞에서 거리 캠페인을 가졌습니 다.


<성명서>


대통령은 국민에게 직접 사과하고, 홍걸씨를 자진 귀국시켜 검찰의 조사를 받게 하라!


  대통령의 아들들과 관련한 비리의혹이 검찰수사나 관련자의 증언으로 거의 사실로 확정되고 있는데도 대통령은 오늘 청와대 대변인을 통해 간접적으로 사과의사를 표명했을 뿐 현재 계속 침묵으로 일관하고 있다. 과거 야당총재 시절이나 대통령 취임이후 부정부패 척결을 누차 강조했던 것을 상기한다면 대통령의 이러한 태도는 참으로 이해하기 어렵다.


  검찰은 그동안의 수사를 통해 김홍업ㆍ홍걸 두 아들에게 제기된 의혹에 대해 상당부분 사실을 확인한 상태이다. 10억 원대의 홍업 씨 돈을 관리해온 고교동창 김성환 씨에 대한 조사를 통해 홍업 씨의 일부 돈에 대해 문제점을 발견했다. 또 홍걸 씨도 최규선 씨가 각종이권에 개입해 챙긴 엄청난 자금 가운데 수억 원을 넘겨받았다는 정황과 진술을 확보한 상태이다.


  상황이 이렇게 진전되고 있는데도 대통령의 입장은 검찰 수사결과를 지켜보자는 것인 듯하다. 그러나 대통령의 이러한 자세는 책임 있는 모습이 아니다. 대통령의 침묵은 검찰수사에 전혀 도움이 되지 않고, 오히려 수사에 부담을 초래하고 있다. 특히 지적하지 않을 수 없는 점은 이번 사건에 대통령 자신의 아들이 아닌 다른 사람들이 관련된 사건이라면 과연 대통령이 똑같은 태도를 보일까하는 점이다. 대통령의 이러한 불투명한 태도는 결국 두 아들 문제를 법적 원칙에 따라 처리하기보다는 상황에 따라 적당히 덮고 넘어 갈려고 하는 것에 다름 아니다.


  국가적으로 혼란한 지금의 상황을 마무리하기 위해 당장 대통령은 두 아들 처리에 대한 결단을 내려야 한다.


  첫째, 대통령은 두 아들 문제에 대해 국민들에게 직접 사과해야 한다. 국민들은 김영삼 전 대통령의 아들 김현철씨에 이어 김대중 대통령의 아들들마저 비리 의혹사건에 연루되는 것을 보며, 분노와 함께 참담함을 느끼고 있다. 과거 대통령 아들문제를 반면교사로 삼지 못하고 친인척 관리를 어떻게 이렇게 엉망으로 했는지 이해하지 못하고 있다. 주변관리를 제대로 하지 못하고, 두 아들 문제로 나라를 혼란스럽게 한 것에 대해 국민들에게 직접적으로 책임을 지는 모습을 보여야 한다.


  둘째, 대통령은 두 아들에 대한 검찰 수사에 적극 협력하는 조치를 취해야 한다. 특히 비리의혹이 증폭되고 있는 홍걸 씨에 대해서는 당장 자진 귀국시켜 검찰의 조사를 받게 해야 한다. 홍걸 씨의 경우, 설령 검찰이 범죄사실을 확정해도 대통령의 도움 없이는 정상적인 처리가 불가능하다. 따라서 홍걸 씨에 대해서는 스스로 귀국하여 검찰 수사를 통하여 해명할 것은 해명하고, 책임질 일이 있다면 책임지도록 해야 한다. 자신의 주장대로 억울한 점이 있다면 정상적인 검찰 수사를 통해 이러한 점이 밝혀지도록 해야 한다.


  사태가 장기화 될수록 대통령을 위해서도 나라를 위해서도 소망스럽지 않다. 한 달여 밖에 남지 않은 국가적 대사인 월드컵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서도 대통령의 두 아들 문제는 조속히 법적 원칙에 따라 처리되어야 한다. 아울러 대통령 잔여임기의 효과적 국정운영을 위해서도 대통령의 아들문제는 시급하게 처리되어야 한다. 대통령의 결단이 늦어질수록 국민들의 분노는 쌓여간다는 사실을 대통령은 직시해야 한다.


  경실련은 대통령이 결단을 계속 주저한다면 이후 다른 시민단체들과 함께 연대하여 강력한 국민행동을 전개할 것이다. 국민의 힘으로 대통령의 두 아들 문제가 법적 원칙에 따라 처리될 수 있도록 활용할 수 있는 모든 수단을 동원하여 강력한 운동을 전개할 것이다. 대통령의 결단을 재차 촉구한다.

-김대중 대통령은 두 아들 비리의혹과 관련하여 국민에게 직접 사과하라!
-김대중 대통령은 친인척 비리행위에 대해 국민에게 직접 사과하라!
-김대중 대통령은 두 아들 비리의혹이 법적 원칙에 따라 처리될 수 있도록 검찰 수사에 협력하라!
-김대중 대통령은 당장 두 아들을 출두시켜 검찰 조사를 받도록 조치를 취하라!
-검찰은 대통령 두 아들 비리의혹 사건을 성역 없이 수사하여, 법적 원칙에 따라 처리하라!
-대통령의 침묵에 국민들은 분노한다. 두 아들 자진 출두시켜 검찰 수사에 협조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