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보다 정의롭고 모두가 행복한 미래사회를 위해 달리는 경실련의 최근 이야기를 한자리에 모았습니다.
[국회] 새로운 정치, 이제 유권자들의 선택에 달렸다

유권자의 적극적 투표 참여만이 정치개혁 이룰 수 있어

 

19대 총선의 투표일이 하루 남았다. 다음 4년 국정을 이끌어가야할 국민의 대표를 선출하는 것이니 만큼 새로운 정치를 바라는 유권자들의 뜻을 제대로 전달하기 위해서는 유권자들의 투표 참여는 매우 중요하다. 

 

이번 총선은 후보등록일을 코 앞에 두고서도 각 정당은 후보 공천을 마무리짓지 못하고 무원칙한 공천과 계파간 나눠먹기식 공천으로 불복과 파행을 거듭하면서 국민들에게 실망을 안겨주었다. 선거운동 기간에도 정당간, 후보간 공약에 대한 상호 토론과 정책 경쟁은 오간데 없이 상호 비방, 흠집 내기 등 정치적 상호 공방만 오갔다.  이로 인해 국민들의 정치에 대한 불신이 커지면서 선거에 대한 무관심으로 이어지지는 않을까 하는 우려도 일각에서 제기되고 있다. 하지만 한편으로 정치에 대한 극도의 불신은 새로운 정치에 대한 강력한 열망을 표출하는 동력이 될 수 있다.

 

유권자들이 정치인, 정치권에 대한 불신으로 투표 불참하는 것은 우리 정치를 더욱 더 구제불능의 상황으로 만들 가능성이 크다. 유권자들의 투표 불참은 결국 국회의원으로서 자질이 부족한 정치인들을 당선시킬 가능성을 높이게 되고, 이들이 국회로 진출함으로써 질낮은 정치가 되풀이될 것이 뻔하기 때문이다. 따라서 유권자들은 역사적 책임감으로 자신의 소중한 권리를 제대로 행사하여야 한다. 유권자의 소중한 한표는 우리 정치구조를 새롭게 형성하는 기반이 된다는 점에서 적극적인 투표 참여와 함께 제대로 된 선택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무엇보다 각 후보와 정당들이 내세운 정책과 공약을 꼼꼼히 살펴보는 것이 필요하다. 국회의원은 지역별로 유권자들이 선택하기는 하지만 국회에 부여된 역할과 의무에 비추어보면 국가 전체의 발전에 대한 비전과 공약을 제시하는 것이 옳다. 자치단체장 공약이라 할 수 있는 지역 개발 공약을 무책임하게 남발하는 것은 국회의원 후보로서 적절하지 않은 자세다. 따라서 어느 정당과 후보가 우리 사회 전체의 발전을 위한 비전과 정책을 제시하고 있는지 잘 살펴보아야 한다. 경실련을 비롯한 시민단체들과 언론사들에서 각 정당과 후보들의 공약을 평가한 결과를 내놓고 있다. 투표하기 전에 확인해 보고 간다면 많은 도움이 될 것이다. (경실련 정책선거도우미 http://vote.ccej.or.kr/)

 

또한 도덕적으로 문제가 있는 후보들이나 불법 선거 운동에 연루된 후보나 정책과 공약 대결이 아닌 지역 감정조장, 흑색선전과 비방만을 일삼는 후보 등 선거기간 중에 물의를 일으킨 후보에 대해서는 유권자들의 단호한 심판이 필요하다.

 

국회의원 선거는 정치개혁을 유권자들의 힘에 의해 이룰 수 있는 절호의 기회이다. 정치에 대한 불신을 새로운 정치개혁의 열망으로 바꿔내어야 한다. 이를 위해서는 더욱 엄정한 잣대와 기준으로 후보자와 정당을 가려내 투표에 적극 참여해야 한다. 최선이 없다면 차선이라도 택하여 선거에 임하는 것이 우리 정치발전을 그나마 기약할 수 있다. 유권자들의 적극적인 투표 참여와 현명하고 신중한 선택을 기대한다.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