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보다 정의롭고 모두가 행복한 미래사회를 위해 달리는 경실련의 최근 이야기를 한자리에 모았습니다.

서울교육감 후보들의 교육공약 평과 결과를 발표합니다.

1. 4개 시민․교육단체로 구성된 ‘서울교육감시민선택’(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사교육걱정없는세상, 인간교육실현학부모연대, 좋은교사운동)은 오늘(28일) 오전 11시, 서울교육감 후보들을 대상으로 한 교육공약 평가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평가의 과정은

 

1)교육분야 중 주요 10개 영역에 걸친 서면 질의,

 

2)후보들에게 제안하는 36개 정책 요구에 대한 수용 여부를 묻는 추가 서면질의,

 

3)5/21일 후보 초청 토론회 개최 등 세 단계를 거쳐 검증, 진행했습니다.

 

2. 네 후보의 최종 평가 결과는 다음과 같습니다.

 

제목 없음.png

 

제2목 없음.png

 

■후보별 총평

 

□ 고승덕 후보
 – 관료주의와 부패 문제에 대한 인식 수준이 높으며, 개혁 의지 또한 높은 것이 강점.
 – 전반적으로 정책 공약을 많이 제시하고자 하였으나 기존 정책과 특별한 차별성을 찾기 어려움

  대체로 구체성을 결여한 공약이 많아 정책의 내용을 파악하기 어려우며, 재원이 필요한 정책에 대한 근거를 충분히 제시하지 못함. 따라서 실현가능성도 낮다고 판단됨.

 

□ 문용린 후보
 – 진로교육에 대한 관심이 높고, 자유학기제 등 기존 정책을 유지 확대하고자 하는 의지가 높음.
 – 전반적으로 현재 정책을 유지하고자 하는 공약이 대부분이어서 개선의지를 찾기 어려움.

서울 교육의 관료주의와 부패 문제에 대한 인식이 현실과 괴리가 있으며, 문제해결에 대한 의지 또한 높지 않음.
 – 자사고는 유지하는 한편 혁신학교를 폐지하고, 미래학교를 통해 새로운 교육의 상을 모색하겠다고 하는 것은 현재의 문제점을 해결하기보다는 확대 재생산하는 결과를 초래할 수 있어 우려됨.

 

□ 이상면 후보
 – 후보의 개인적 자질은 교육자적 품성을 지닌 것으로 보여짐.
 – 전 영역에 걸친 공약이 구체성이 결여되었으며, 뚜렷하게 제시되지 않아 후보의 정책 내용을 파악할 수가 없음.

 

□ 조희연 후보
– 경쟁 교육의 문제점과 교육행정의 관료주의에 대한 인식 수준과 해결 의지가 높고, 학교와 지역사회를 유기적으로 연결하고자 하는 아이디어가 돋보임.
 

– 전 영역에 걸쳐 다양한 정책 공약을 제시하였으며, 공약이 구체성을 띄고 있음. 예산 계획이 세부적으로 제시되어 실현가능성이 높다고 판단됨. 다만 돌봄교실 등 현 정부의 교육 정책에 대한 개선 및 보완책 마련이 특별히 제시되지 않아 현장에서 혼선을 초래할 가능성이 있을 것으로 보임.

 

3. 더 상세한 후보자별, 영역별 평가 결과, 후보자의 서면답변서 등은 첨부 자료를 참조바랍니다.(blog.daum.net/seoul-educho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