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레터

보다 정의롭고 모두가 행복한 미래사회를 위해 달리는 경실련의 최근 이야기를 한자리에 모았습니다.
[뉴스레터] [2008 – 34] 민간건설업이 신난 이유? 그린벨트 해재
2008.10.08
7,471







































 




























 

 








찬 이슬이 맺힌다는 24절기 중의 17번째, 한로(寒露)입니다.

   
 







 


[2008-34호]경실련 뉴스레터 구독에 감사드립니다.
경실련 뉴스레터는 한 주간의 경실련 활동소식을 정확하고 친절하게 알려드립니다.
* 경실련은 비당파적 순수 시민운동, 실사구시, 합법적이며 평화적인 운동, 조화와 균형을 원칙으로 하는 시민단체로 ‘일한만큼 대접받는 사회’를 만드는데 기여하고자 합니다. >>자세히

 
 
 
























 

 
 
 
























 

키코(KIKO) 사태, 그 해법은?


정부의 중소기업 유동성 지원 방안이 과연 키코 사태의 책임 소재를 명확히 규명하고 있는지, 중소기업의 어려움을 실제로 덜어줄 수 있는 효과적인 지원방안을 담고 있는지에 대해서는 의문입니다. [10/02]

 
 
























 

공교육감은 친학원 정책을 철회하십시오
공정택 교육감이 선거 운동 비용을 학원 관계자에 상당 부분 의존했음이 드러났습니다. 서울교육감시민선택(이하 시민선택)은 일찍이 공교육감의 교육정책이 사교육비를 증대할 가능성이 많음을 경고한 바 있습니다. 이번에 드러난 사실은 그 동안 공교육감이 친학원 정책을 펼친 이유가 어디에 있는지를 나타내는 것입니다. 이에 시민선택은 공교육감의 친학원 정책을 철회할 것을 요구하며, 선거 비용에 관해 검찰의 조속한 수사를 촉구하는 바입니다.  [10/08]
 


 
 
























 
 
 
























 
 
   
 







 

  [CCEJ 플러스 ]
  규제완화 ‘덫’에 빠질라  
  서울시립대 경제학부 – 강철규 공동대표


[지역경실련]
[광주] 소비자 아카데미 개최 
[제주] 도의회 소속 도감사위원회는 제3의 기관으로 완전 독립시켜야 
[경주] 안전을 보장할 수 없는 신월성 1,2호기 공사는 중지되어야 한다! 



[알립니다]
[월간경실련] 2008년 10월호 발간
 – 월간경실련이 발송되었습니다.

 
 
 








수신거부를 원하시면 [수신거부]라는 제목으로 메일을 회신해주시기 바랍니다.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서울시 종로구 동숭동 50-2 경실련회관 
(전화) 02-765-9731~2, http://www.ccej.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