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레터

보다 정의롭고 모두가 행복한 미래사회를 위해 달리는 경실련의 최근 이야기를 한자리에 모았습니다.
[뉴스레터] 26호- 노무현, 뭘 잘하고 못했는지??
2003.06.09
4,016









 






















노무현 정부 출범 100일에 대한


전문가 평가


 


잘한 정책


못한 정책


1위


검찰개혁


교육정책


2위


여성 사회참여 확대


노사관계


3위


인권 및 기본권 확대


인사정책


 잘한 정책,못한 정책은 무엇?


  노무현 정부 출범 100일 평가


  노무현 대통령이 취임 100일을 맞았다. 언론이나 각종 여론조사에서는 역대 정권 초기에 비해 노무현 정부의 지지도가 급락하고 있으며 …

 


 


 


산넘어 산이로다 청계천 주변지역 재개발


 저층저밀인가 고층고밀인가, 주변 상권은 현재 상태를 유지해야하는가, 아니면 새로운 첨단 IT단지가 ..


 

 

 



 


[아프로만]졌지만 재미가 있는 경기!

아니 시작하려고 보니 1명이 모자라더군요.

 


 


 


개발속에 잃어가는 것들-청계천 답사를 다녀와서 (김후언회원)



청계천 답사(고희석회원)



 


 


[지금 네티즌은 뜨거운 논쟁중]


 


찬반토론 국방비 증액해야하나?    참여하기


주변국의 노골적이고도 지속적인 군비 위협으로 부터.. ID김훈
대한미주님과 뿌쉬님 오해하지 마십시오. 저를 비롯하여 ID붉은악마

 




자유토론  내가한다 부동산 투기 때려잡기!    참여하기


집값폭등으로 인한 폭동및 경제붕괴는 눈앞에 닥친 현실 ! ID 도하
무조건 분양가 자율화 폐지 해야 됨니다 ID 열불나

 


 


경실련 NEIS성명 VS 네티즌 의견


지난 5월 28일 경실련에서 NEIS관련 성명을 발표한 이유는 이런 식의 혼란을 부추기는 교육부의 정책결정과정에 대해 비판하고자..

경실련이 NEIS유보 방침에 반대한다는 보도를 보고 놀랐 ID학부모

네이스의 본질보다 교원단체간의 힘겨루기처럼 비춰  ID 애기엄마

 







[회원설문]최근 복지부장관이 담배 소비를 줄이기 위해 담뱃값을 한 갑당 평균 3000원 이상 올리는 방안을 추진하겠다고 하여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여러분은 이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흡연의 위험도에 비해 너무 낮은 가격이므로 찬성    


  금연 효과는 없이 서민에 부담만 되므로 반대           


  모르겠다           


  기타  



 이름  연락처  


 목금철 회원님이 지난주 설문에 당첨되셨습니다. 축하드립니다.


 지난 설문 결과보기교육부의 NEIS 전면 재검토 결정에 대하여 회원님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세계의 몸부림2]국제사회의 의사결정 구조와 이를 뒤집은 세계 NGO의 다자간 투자협정 반대 투쟁 6/2


[성명]대구 지하철 화재참사 100일에 즈음하여  5/30


[성명] 증권관련집단소송제 시행 연기, 여야는 현실과 타협하려하는가


[기자회견]정부의 땜질식 처방, 금융부실만 키운다.

[토론회]최저주거기준 법제화를 위한 정책토론회 6/4






















환영합니다. 회원님


 



 


송승종 -나도 경실련회원이 되어 작은 일이라도 할수있을까 무척 망설이다가.작은계기가 있어 가입을합니다…


성형표-열심히 하십시요. 지켜보겠읍니다.


장은실-제가 하지 못하는 일을 하고 있는 분들 모두를 응원합니다.^^

박준영- 신념을 갖고 사는 것 만큼 아름다운 건 없을 겁니다.

이성문-힘을내요 미스김

황봉연


2003년 회원확대캠페인으로 가입해 주신 회원은 다음 호에 소개하겠습니다.


 


다음주 일정입니다.


 


 버스개혁시민연대(가칭) 출범 기자회견 -주중


미디어강사 모임
일시: 6월 10일 화요일 4:30
장소 : 회의실


시청자참여협의회 시민단체회의
일시 : 6월 11일 수요일 2시
장소 : 민언련


추억의 놀이 – 평간사협의회 MT를 떠납니다. 6/13


 


 







  경실련 성명, 토론회, 공청회 안내등를 실시간 서비스를 원하시면 신청하십시오


 서비스 받을 이메일      


 


 


경실련홈회원가입 | 웹진을 읽고서지난호보기 | 구독해지 | 후원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