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지역알림회원알림  
철도민영화 국정원 의료민영화 민자사업 경제민주화 정당공천 빅데이터

문의 : 부동산·국책사업감시팀(02-766-9736)
박근혜 정부의 부동산 적폐 청산하고,집 걱정 없는 새로운 세상을 만들자!
주거관련 시민단체, <주거안정 실현을 위한 5대 정책 요구안> 발표

“월세를 계속 못 드려 정말 죄송합니다. 방에 있는 짐은 다 버려주세요.” 
지난 2월 19일, 한 평 쪽방의 넉 달 치 월세가 밀린 60대 남성이, 스스로 목을 매기 전에 집주인에게 남긴 유언이다. 그리고 지난 2월 1일, 다세대 주택 반 지하에서 생활하던 40대 남성이, 다섯 달 치 월세가 밀려 집을 비우기로 한날 “미안하다.”는 유서를 남기고 스스로 목숨을 끊은 안타까운 소식을 접한 지 한 달도 되지 않아, 우리는 같은 죽음을 목격하고 있다. 3년 전 2월, 월세와 공과금을 남기고 “정말 죄송합니다.”는 유서와 함께 세상을 떠난 송파 세모녀를 온전히 추모하기에는 아직 이르다는 듯, 그들을 죽음으로 내 몬 세상은 달라지지 않았다.

반복되는 가난한 이들의 부고소식에 ‘빈곤’과 ‘밀린 월세’가 한 짝이 되고 있음을 주목해야 한다. 한국사회의 ‘빈곤’과 ‘주거비’가 더 이상 방치할 수 없는 위험 상황임을, 연이은 죽음들이 경고음을 울리고 있다.
  
박근혜 정부에서 경제위기를 장기화시키고 집을 ‘빚’으로 몰고 간 인위적인 부동산 부양정책 속에서, 가난한 사람들이 벼랑 끝으로 떠밀리고, 도시 서민들은 외각으로 밀려나는 현상이 더욱 뚜렷해졌다. 소득대비 집값과 주거비 부담은 더욱 높아졌고, 통제되지 않는 민간임대시장은 세입자들을 계약갱신이라는 이름으로 더욱 빠르게 도심에서 쫓아내고 있다. 서민주거안정을 위한 공공임대주택 공급에 지원해도 부족한 공공자원을, 기업형 임대주택인 “뉴스테이”에 쏟아 붓는 등 부동산 적폐를 전국화 하고 있다.

다행히 그런 박근혜 정권의 종언이 성큼 다가왔다. 이제 곧 헌재의‘박근혜 탄핵’이 인용되고, 조기 대선이 예고되고 있다. 그러나 봄이 왔다고 아직 진짜 우리의 봄이 온 것은 아니다. 천만 촛불과 국민들의 염원이 박근혜 탄핵뿐만 아닌, 박근혜가 만든, 박근혜를 만든 적폐들을 청산하고 새로운 대한민국을 만들 것을 요구하고 있다. 이에 오늘 광장에 선 주거시민단체들은 박근혜 부동산 적폐 청산과 집 걱정 없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주거안정 실현을 위한 5대 정책 요구안”을 다음과 같이 발표한다. 

하나, 박근혜 정부가 만든 부동산 적폐, “뉴스테이, 공공임대리츠를 폐지하고, 공공임대주택 및 사회주택 확충하라.”
하나, 주거급여 개혁과 주거복지 대상기준선 설정 등 “주거취약계층을 위한 주거복지를 대폭 확대하라.”
하나, 임대료 상한제, 계약갱신 청구권 도입 등 “주택임대차 안정화 정책을 실시하라.”
하나, 분양가 상한제 확대, 분양원가 공개 및 후분양제 도입 등 “실수요자 중심으로 주택 분양제도를 개선하라.”
하나, 대출규제 강화 및 임대소득 과세 정상화 등 “주택 금융 및 주택 관련 세제를 정상화하라.”

우리는 이상의 주거안정 실현을 위한 5대 핵심 요구와 세부 요구안을, 새로운 대한민국을 만들겠다고 약속하며 나선 대선후보들에게 전달했다. 이후부터 우리는 대선후보들이 말하는 새로운 대한민국에서, 부동산 적폐를 청산하고 집 걱정 없는 세상을 만들 의지가 있는지를 묻고 또 물을 것이다.

이제 박근혜 탄핵과 함께 적폐청산의 봄을 맞이하자!
더 이상 집 때문에 죽지 않는 봄, “죄송하다”는 말을 남기고 죽어간 이들에게, 새로운 세상이 만들어졌다며 온전히 추모할 수 있는 봄을 만들자.
박근혜 정권의 부동산 적폐 청산하고, 집 걱정 없는 새로운 세상을 만들자!

2017년 3월 8일
<주거안정 실현을 위한 5대 정책 요구안> 발표 기자회견 참가자 일동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뜨거운청춘, 민달팽이유니온, 비닐하우스주민연합, 빈곤사회연대, 새로운사회를여는연구원, 서울주거복지센터협회, 서울세입자협회, 임대주택국민연합, 전국세입자협회, 주거권실현을위한국민연합, (사)주거연합, 집걱정없는세상, 참여연대, 한국도시연구소, 홈리스행동 등 주거 관련 시민단체 (정렬: 가나다 순) 

<주거안정 실현을 위한 5대 정책 요구안>
(1) 임대주택 정책 개혁
① 뉴스테이·공공임대리츠 폐지, 공공택지 민간 매각 제한, ② 공공임대주택 확충 및 공공의 재정 책임 확대, ③ 사회주택 확충, ④ 임대주택의 임차인 보호 강화
(2) 주거취약계층에 대한 주거복지 확대
① 주거급여 개혁: 주거급여 대상자 선정 기준인 소득기준 개선·부양의무자 제도의 폐지 및 주거급여 수준의 제고, ② 노숙인 등 주거취약계층의 지원 확대, ③ 주거복지 정책 대상 기준 설정 및 주거바우처 대상층 확대, ④ 임차인 거주 주택에 대한 집수리 지원 강화
(3) 주택임대차 안정화 정책 실시
① 임대차기간 갱신 보장, 임대료 가이드라인(예: 표준임대료), 임대료 인상률 상한제
② 임차인 보증금 보호 확대, 임대차 등록제 등
(4) 실수요자 중심으로 주택 분양 제도 개선
① 분양가 상한제 확대 적용, 분양원가 공개, 기본형 건축비 인하
② 80% 완공 후 분양제 의무화, 선분양시 분양예약제 도입
③ 분양권 전매제도 강화
(5) 주택 금융 및 주택 관련 세제의 정상화
① LTV·DTI 규제 강화 및 소비자 중심의 비소구 대출 확대
② 과표 현실화·임대소득 과세 정상화를 통한 주택 관련 세제의 정상화
 
자세한 내용은 첨부파일에 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6344
토지/주택
문재인ㆍ유승민 후보는 서민주거안정 방안을 밝혀라
2017-03-27 4
6343
재벌/중소기업
전경련 혁신안에 대한 입장
2017-03-24 817
6342
토지/주택
국토부 자체 평가결과에 대한 논평
2017-03-24 78
6341
토지/주택
[토론회]주거안정실현을위한 대선주자 정책토론회
2017-03-24 93
6340
소비자
[기자회견] 제19대 대통령선거, 소비자권리 실현을 위한 개...
2017-03-23 100
6339
보건의료
원칙도 기준도 없는 건보 부과체계 개편 절충
2017-03-22 156
6338
소비자
기초의회의 GMO완전표시제 결의문 채택에 대한 경실련 입장
2017-03-22 708
6337
정부
박 전 대통령, 국정농단에 대한 진정성 있는 사죄 없어
2017-03-21 283
6336
보건의료
건보 부과체계 개편, 불공평 앞에 절충 없다
2017-03-21 328
6335
경제
뇌물인 미르•K스포츠 재단 출연금, 전액 국고로 환수해야
2017-03-21 267
6334
사법
정략적 졸속 개헌 추진을 중단하라
2017-03-16 400
6333
토지/주택
분양가상한제 확대 및 상세한 분양원가 공개 입법청원
2017-03-16 259
6332
정치
검찰은 법과 원칙에 따라 박 전 대통령을 수사하라
2017-03-15 342
6331
토지/주택
대한민국 땅값은 8,400조원, 4천배 상승
2017-03-15 362
6330
공공사업
임금체불 미봉책 아닌 근본대책으로 해결해야
2017-03-10 483
6329
정치
박근혜 대통령 탄핵은 시민혁명이다
2017-03-10 1876
6328
경제
문체부의 미르재단 뇌물인정 공문 공개에 대한 입장
2017-03-09 937
6327
토지/주택
공공과 재벌건설사 후분양제 의무화 입법청원
2017-03-09 609
»
토지/주택
주거관련 시민단체, <주거안정 실현을 위한 5대 정책 요구안...
2017-03-08 688
6325
통일/평화
정부는 한반도 사드배치를 즉각 중단하고 차기 정부로 넘겨...
2017-03-08 16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