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지역알림회원알림  
철도민영화 국정원 의료민영화 민자사업 경제민주화 정당공천 빅데이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745 CCEJ 칼럼 [동숭동책방골목]‘결혼식’말고 ‘결혼’을 준비하는 우리의 자세 file [레벨:7]자유하자 4416   2014-04-10
<스님의 주례사> 법륜, 휴 2년 반을 사귄 남자친구와 갑작스레 결혼을 발표하자 집에는 한 차례 큰 풍파가 닥쳤다. 어쨌든 부모님은 우리의 결혼을 허락했고, 더 큰 문제들은 그때부터 발생했다. 평소 우리나라의 결혼 문화는 허례허식이 강하다고 생각했기에 우리는 최소한의 비용...  
744 CCEJ 칼럼 [국제개발리포트]‘평화’없이 ‘개발’도 없다_안병억 교수 [1] file [레벨:7]자유하자 5581 1 2014-04-08
<국제개발리포트 6회 기획> ①새천년개발목표의 재평가와 Post-2015 개발시대 : 빈곤에서 불평등으로 ②새천년개발목표와 평화담론 스마트폰을 손에 쥔 채 정보 검색에 여념에 없는 소년과 소총을 휴대하고 서 있는 왜소한 깡마른 체구의 소년. 두 사람 모두 손에 도구를 들었지만 그 ...  
743 CCEJ 칼럼 [문화산책]2장의 앨범으로 신화가 된 기타리스트, 랜디 로즈 [1] file [레벨:7]자유하자 4916   2014-04-08
1980년은 해비메틀 원년의 해라 할 수 있다. 주다스 프리스트(Judas Priest)의 ‘British Steel’, AC/DC의 ‘Back in Black’, 블랙 사바스(Black Sabbath)의 ‘Heaven And Hell’ 그리고 오지 오스본(Ozzy Osbourne)의 ‘Blizzard of Ozz’가 쏟아진 해이기 때문이다. 앨범이 발...  
742 활동가 이야기 “회원 중에서 조금 더 성실한 회원일 뿐” 최인수 신임 공동대표 인터뷰 [1] file [레벨:7]자유하자 5435   2014-04-08
Q. 경실련과 처음 어떤 인연으로 시작되었나? A. 대학시절 사회운동에 활발히 참여하지 않은 것에 대한 부채의식이 있었고 그래서 늘 시민운동에 대한 관심을 가지고 있었다. 수원에서법무사를 개업하던 시기에 마침 수원경실련이 창립했고, 가입 권유를 받아 참여하게 됐다. 처음에는...  
741 활동가 이야기 “활동가들의 감시와 견제가 더욱 필요한 때” 선월 몽산 신임 공동대표 인터뷰 file [레벨:7]자유하자 7141   2014-04-07
지난연말, 국가기관 선거개입 의혹과 철도민영화 문제가 큰 반향을 일으킨 데 이어 ‘안녕들하십니까’라는 질문에 한국사회는 뜨겁게 대답했다. 하지만 올해 지방선거를 앞두고 정치는 구태를 벗지 못하고 있고, 경제활성화라는 이름 아래 가진 자들의 배를 불리는 규제완화 정책에 박차...  
740 CCEJ 칼럼 [도시人]누구를 위한 그린벨트인가? file [레벨:7]자유하자 9401 1 2014-04-07
그린벨트의 종주국 영국이 가장 기특해 하는 나라가 있다. 얼마 전까지 초지일관 억척스럽게 그린벨트 정책을 고수해온 한국이다. 한국은 1971년 대도시 인구 억제 차원에서 영국의 그린벨트 시스템을 본 따 개발제한구역을 지정한 이래 지금까지 40년이 넘도록 이 제도를 유지해오고 있...  
739 활동가 이야기 [동숭동칼럼]비정상화의 정상화’ 어디서 시작해야 하는가 file [레벨:7]자유하자 5112   2014-04-07
박근혜 정부가 집권 2년차에 들어서면서 제시한 국정운영 방향 중 하나가 ‘비정상화의 정상화’이다. 이는 과거로부터 지속되어 온 잘못된 관행과 제도, 비리와 부정부패를 바로잡아 ‘깨끗하고 투명한 정부, 올바른 사회’를 만들기 위해 추진하는 것이라고 밝히고 있다. 우리나라가 세...  
738 CCEJ 칼럼 통일이 진짜 대박이 되려면_김진환 건국대 통일인문학연구단 HK연구교수 file [레벨:13](사)경실련통일협회 7882   2014-03-24
통일이 진짜 대박이 되려면 김진환 (건국대 통일인문학연구단 HK연구교수) 한 치 앞도 내다보기 힘든 게 세상일이다. 그러니 한반도 통일이 대박이 될지, 쪽박이 될지 누가 알겠는가. 그래도 기왕이면 다홍치마라고 했다. 일부 힘 있고 돈 있는 이들만이 아니라 한반도에 사는 모...  
737 [칼럼] 개인정보 유출 KT의 꼼수_장진영 소비자정의센터 운영위원장(변호사) [1] file [레벨:14]박지호 4996   2014-03-24
[아침을 열며] 개인정보 유출 KT의 꼼수 장진영 변호사, 경실련 소비자정의센터 운영위원장 신용카드 3개 회사의 개인정보유출사고에 이어 KT의 개인정보유출사고가 또 터졌다. 이번에는 1,000만 명짜리 사고다. KT의 경우 2012년에도 870만 명의 개인정보유출사고를 터뜨린 전과가 있...  
736 CCEJ 칼럼 우크라이나 독립을 어떻게 유지할 것인가?_김유리 벨라루스국립대 박사과정 file [레벨:13](사)경실련통일협회 8868 1 2014-03-18
우크라이나 독립을 어떻게 유지할 것인가? 김 유 리(벨라루스국립대 박사과정) 김유리씨는 고려인 5세로 현재 벨라루스국립대 국제관계 동양어과, 한국어 문법을 박사 과정을 전공중이다. 벨라루스와 우크라이나는 과거 소련연방 소속이었으며, 현재 독립국가연합에 속한 일원이며 정치, ...  
735 [칼럼] 죽음으로 장사하는 악습과의 전쟁_장진영 소비자정의센터 운영위원장(변호사) [1] file [레벨:14]박지호 6496   2014-03-13
[아침을 열며] 죽음으로 장사하는 악습과의 전쟁 장진영 변호사, 경실련 소비자정의센터 운영위원장 세상에서 누구도 피할 수 없는 단 한 가지, 바로 죽음이다. 누구나 죽으니 죽음은 결코 남의 일이 아니지만, 죽음의 의식인 장례에 대해선 아는 사람도 없고 알고 싶어하는 이도 ...  
734 CCEJ 칼럼 정치인의 말하기 능력_박상기 경실련 중앙위원회 의장 file [레벨:7]자유하자 7160   2014-03-04
정치의 기본은 말이다. 이 때문에 정치인의 말은 명확한 것은 물론이고, 표현도 신중하고 부드러워야 한다. ‘통일 대박론’ ‘진돗개 정신’에서 대통령의 내면이 보이는 것 같아 서늘하다. 박상기 경실련 중앙위원회 의장(연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말은 생각, 사상을 나타내는 기본...  
733 CCEJ 칼럼 [칼럼] 느낄 수 없는 신뢰: 한반도 신뢰 프로세스_김범 콕스 1기 file [레벨:13](사)경실련통일협회 8026   2014-02-27
느낄 수 없는 신뢰: 한반도 신뢰 프로세스 김 범 콕스 1기 / 동국대 북한학과 이념은 근대성의 산물이다. 근대의 모든 정치체계는 자신이 생각하는 이념의 틀을 가지고 세상을 바라본다. 우리도 예외는 아니다. 자유주의-보수주의-민족주의 등 대한민국 헌법은 다양한 사상과 생...  
732 CCEJ 칼럼 [칼럼] 정말 외교·안보 분야가 합격점일까?_정재림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칼럼니스트 file [레벨:13](사)경실련통일협회 17515 2 2014-02-27
정말 외교·안보 분야가 합격점일까? 정재림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칼럼니스트 대한민국 최초 여성 대통령. 대통령 직선제 이후 과반 표를 얻은 첫 대통령 등 많은 수식어가 붙는 박근혜 정부가 어느새 1년을 넘기고 임기 2년 차에 접어들고 있다. 하지만 국민의 기대치와 달...  
731 CCEJ 칼럼 [칼럼] 독백이 아닌 대화가 필요하다_장슬기 서울시립대 행정학과 file [레벨:13](사)경실련통일협회 7107 1 2014-02-27
독백이 아닌 대화가 필요하다 장슬기 서울시립대 행정학과 4학년 가까스로 소통이 시작되었다. 작년 초에는 개성공단 완전 폐쇄까지 논의되던 상황이었지만 최근에는 이산가족 상봉과 금강산 관광 재개가 논의되었다. 북한뿐 아니라 중국과의 관계에서도 바닥을 쳤던 지난 정권 탓...  
730 [칼럼] 벌들이 사라지고 있다. NO BEES, NO FOOD!_김성훈 소비자정의센터 대표 file [레벨:14]박지호 5253   2014-03-03
"벌들이 사라지고 있다. NO BEES, NO FOOD!"  [김성훈 칼럼] 꿀벌은 누구를 위하여 종을 울리나 김성훈 중앙대 명예교수,전 농림부장관 인류문명의 출현과 함께 지구 행성을 지배해 오던 꿀벌들이 바야흐로 미국 그리고 우리나라 산과 들에서 소리 없이 사라지고 있다. '이상...  
729 CCEJ 칼럼 [칼럼] 왜 통일을 해야 하는가?_황지연 민주평통 자문위원/통일교육위원 file [레벨:13](사)경실련통일협회 19011 2 2014-02-10
왜 통일을 해야 하는가? 황지연 통일교육위원/민주평화통일 자문위원 통일을 왜 해야 하는가? 너무나 당연한 이야기이고 누가 이것을 모르느냐고 할 수 있을 것이다. 그러나, 인간사 모든 문제는 원칙을 가지고 쉬운 문제부터 차근차근 간결하게 논의해야 실마리가 풀린다. 통일문...  
728 CCEJ 칼럼 [국제개발리포트] 새천년개발목표의 재평가와 Post-2015 개발시대: 빈곤에서 불평등으로 file [레벨:15]인턴기자 9270 1 2014-02-12
김태균 경실련 국제위원장 2014년이 밝았다. 새천년개발목표(MDGs, Millennium Development Goals)에서 정한 시한이 이제 일년 앞으로 다가온 것이다. 지난 13년간 빈곤퇴치를 위한 세계의 노력은 어디까지 도달한 것일까? 그리고 2015년이 되면 우리는 지구상에서 빈곤이 퇴치되었다고...  
727 CCEJ 칼럼 [경제기사다시읽기] 동양사태를 통해 본 기업 자금조달 방법과 CP판매의 문제점 file [레벨:15]인턴기자 5689 1 2014-02-11
① 회사채와 CP 바로 알기 이기웅 경제정책팀 부장 leekiung@ccej.or.kr 지난해 동양그룹 사태가 많은 피해자를 양산하며 큰 사회적 이슈를 만들어 냈지만, 그 중심에 있던 회사 채와 기업어음(이하 CP)에 대해 정확히 모르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이번 호에서는 회사채와 CP의 차이...  
726 CCEJ 칼럼 [문화산책] 진정 당신의 청춘은 찬란한가? file [레벨:15]인턴기자 8576   2014-02-11
라이언 맥긴리의 ‘청춘, 그 찬란한 기록’ ▲ Somewhere Place, 2011 ⓒ라이언 맥긴리 공식홈페이지(http://ryanmcginley.com/) 박지호 소비자정의센터 간사 jhpark@ccej.or.kr ‘청춘’이란 단어가 2012년의 ‘꼼수’라는 단어와 비슷한 느낌이 되어 가고 있다. 식상하고 지겹다. 아파야지...